확대 l 축소

송영길 외통위원장 "이란, '한국 유조선 나포' 조속 해결 방안 촉구

5일 오전 송영길 외통위원장이“주한 이란대사와의 전화통화를 통해, 한-이란 간의 지속적인 우호관계 유지를 위해 선박 나포 상태 해소에 적극적으로 나서 줄 것”을 촉구했다. 

 

이에 대하여 사이드 샤베스타리 주한 이란대사는“본국의 조치는 한국은행에 예치된 7조 원과는 무관하며, 해양 환경오염 문제로 이해해 달라”라는 답변과 함께“본국 정부에 국회 외통위원장의 의견을 적극 전달하겠다”고 답변했다.

 

이어 송영길 위원장은‘나포상황 파악과 해결 방안 마련’을 위하여 1월 6일(수)오전 10시에 외교부 최종건 1차관을 출석시켜 긴급 간담회를 실시했다.

 

끝으로 송영길 위원장은 "국회의 모든 외교역량을 동원하여 해외에 있는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신속히 대처하고, 현 억류상태를 조속히 해소하기 위한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글쓴날 : [2021-01-08 17:53:37.0]

    Copyrights ⓒ 여수시민신문 & ysc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